| 지면신문보기
 
 

 
> 뉴스 > 교계종합
 
예장합동총회 제104회 총회서 총회장 김종준 목사 선출
“만군의 하나님이여 우리를 회복하여 주소서” (시80:7)
2019-09-26 22:17:40   인쇄하기
국제선교문화신문
 

▲총회장 김종준 목사(꽃동산교회)기자회견 인사말

예장합동총회 제104회 총회서 총회장 김종준 목사 선출
“만군의 하나님이여 우리를 회복하여 주소서” (시80:7)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총회는 923() 서울 역삼동 충현교회에서 회복을 주제로 제104회 총회를 열고 총회장에 김종준 목사, 목사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장로부총회장 윤선율 장로를 선출했다

이날 김종준 목사(꽃동산교회)와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가 각각 총회장과 목사부총회장에 단독 출마, 당선된 가운데, 장로부총회장과 부서기 선거에서 치열한 경선이 벌어졌고 장로부총회장에 윤선율 장로, 부서기 김한성 목사가 각각 당선됐다.


총회장 김종준 목사는 취임사를 통해 총회 주제인 회복에 대한 의지를 전했다. 김 목사는 회복은 상처를 들어내고 아픔을 치유하는 것이다. 회복은 개혁이자 변화이며, 정통을 보존하고 계승하고자 하는 열망이다면서 회복은 개혁운동이라는 이름으로 역사에서 발전해 왔다. 개혁은 오직 성경으로, 헌법으로 본래의 자리로 돌아가고자 하는 의지다고 말했다.


이어 거룩해야 할 총회가 불법과 잘못된 관행, 제도를 개선하지 않고서는 회복을 이룰 수 없다면서 104회 총회는 불법과 잘못된 관행과 제도를 개선하겠다. 법과 원칙을 철저히 준수해 잃어버린 총회의 위상을 회복하겠다고 덧붙였다.


계속해서 김 목사는 이 모든 것들이 1년 안에 모두 회복될 수는 없을 것이다. 하지만 104회기는 회복을 위한 총회의 구조를 완전히 바꿔놓으려 한다. 이것이 내가 꿈꾸는 총회의 회복이다총회의 회복을 위해 기도해 달라. 함께 더불어 섬기고 있는 총회가 더욱 자랑스럽게 전진하는 일에 104회기가 귀하게 쓰임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해 달라며 김 목사는 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시대에는 보다 더 역동적인 총회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목사 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장로부총회장 윤선율 장로는 인사말로 부족하지만 총회장을 중심으로 하나가 되어 협력, 총회가 새롭게 도약하도록 밀알이 되겠다고 했다.


합동측은 이번 총회를 통해 목사 장로 정년 75세 연장 청원 목회자 이중직 금지 조항 삭제 요청 동성애자 중징계 총회결의 이행 지시 뉴스앤조이 반기독교 언론으로 지정 요청 강대상 십자가 형상 설치 금지 헌의 퀴어신학 이단성 총회결의 청원 한기총 이단옹호단체로, 전광훈 목사 이단 옹호자로 규정 헌의 언론중재위원회 설치 청원 사무총장 제도 신설 헌의 등의 헌의 안을 다룰 예정이다.


제104회 신임원 총회장 김종준 목사 목사부총회장 소강석 목사 장로부총회장 윤선율 장로 서기 정창수 목사 부서기 김한성 목사 회계 이영구 장로 부회계 박석만 장로 회록서기 박재신 목사 부회록서기 정계규

ⓒ 국제선교문화신문(http://www.m-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해 한마디 전체기사의견 (0)
광고







영상
 
새반석교회 부설 치유센타 집회
새반석교회 부설 치유센타 집회
류광수목사 메세지
류광수목사 메세지
 
+more
 
2019년 동북아, 생명평화 한마당 잔치
2019년 동북아, 생명평화 한마당 잔치
2019년 동북아, 생명평화 한마당 잔치 정명훈 과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공연 '가을의 코스모스'
 
 
 
 
+more
 
10월의 코스모스 축제
10월의 코스모스 축제
10월의 코스모스 축제 베트남 여성 모델 '가을 풍경'
 
 


 
 
 
국제선교문화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국제선교문화신문 | 등록번호:서울다 08104
서울시 도봉구 방학동 634-29| HP:010-3252-7567 | TEL/FAX:02-956-1335
Copyright(c) 2013 국제선교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