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면신문보기
 
 

 
> 뉴스 > 교계종합
 
세기총, 본회 수석상임회장인 윤보환목사의 감독회장 당선을 환영.
영광교회 윤 목사가 감리교 감독회장 직무대행을 맡음.
2019-08-27 21:51:14   인쇄하기
국제선교문화신문
 

▲ 윤보환 감독


사단법인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이하, 세기총)는 본회 수석상임회장인 윤보환 목사의 감리교감독회장 직무대행 선출에 당선된 것을 환영하며 그 역할을 기대한다.


지난 820() 기독교대한감리회는 감독회장의 직무정지로 인한 교단장 공석 사태를 맞아 총회실행부위원회를 열어 전 중부연회 감독인 영광교회 윤보환 목사를 감독회장 직무대행으로 선출했다.


당선자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당선 소감에서 우리 감리교회가 어수선한 부분들은 교리와 장정(헌법) 잘 지키고, 겸손과 온유함으로 교단이 잘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모으겠다면서, 연회 감독들과 총회실행부위원회와 협력하며 감리교단이 아름다운 교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전명구 감독회장이 직무에 복귀하지 않는 한 내년 10월 말까지 감독회장 직무를 대행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본회 수석상임회장인 윤보환 감독회장 직무대행은 본 회가 주축이 되어 한국교회와 함께 추진한 신사참배 회개운동(광화문)3.1운동 1백년 기념대회(서울시청광장)를 성공적으로 주도하며 한국교회와 사회에 선한 영향을 끼친 바 있다. 아울러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통일을 위한 인천기도회에도 적극적으로 헌신하며 앞장서기도 했다.


윤보환 목사는 한국교회와 민족을 위해 염려와 기도로 연합과 일치를 위해 힘쓰는 한국교회 지도자이다. 이에 세기총은 윤보환 목사가 본회 수석상임회장으로서 기독교대한감리회 감독회장 직무대행이라는 귀한 일을 감당하게 됨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윤보환 감독께서 감리교단을 안정시키고 한국교회의 연합과 일치를 이루는데 누구보다 앞장서며 큰 일을 할 것을 기대하며 귀한 열매가 맺혀지기를 기대한다.


                                              사단법인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최 낙 신 목사

ⓒ 국제선교문화신문(http://www.m-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이 기사에 대해 한마디 전체기사의견 (0)
광고







영상
 
새반석교회 부설 치유센타 집회
새반석교회 부설 치유센타 집회
류광수목사 메세지
류광수목사 메세지
 
+more
 
정명훈 과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공연
정명훈 과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공연
정명훈 과 드레스덴 슈타츠카펠레 공연 '가을의 코스모스' 2019 서울 무궁화 축제
 
 
 
 
+more
 
베트남 여성 모델
베트남 여성 모델
베트남 여성 모델 '가을 풍경' 아름다운 동역자!
 
 


 
 
 
국제선교문화신문의 모든 컨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상호명:국제선교문화신문 | 등록번호:서울다 08104
서울시 도봉구 방학동 634-29| HP:010-3252-7567 | TEL/FAX:02-956-1335
Copyright(c) 2013 국제선교문화신문 All rights reserved